UPDATED. 2024-07-23 01:36 (화)
  • 서울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경기
    R
    25℃
    미세먼지
  • 인천
    B
    26℃
    미세먼지
  • 광주
    Y
    27℃
    미세먼지
  • 대전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대구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울산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부산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강원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충북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충남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전북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전남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경북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경남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제주
    B
    미세먼지
  • 세종
    B
    미세먼지
단박제보
단박제보
제목 작성자 날짜 결과
정부&공공기관비밀  비밀 진안군청을 고발합니다. 유라단박접수 2024-07-16 02:00
전체비밀  비밀 의성지역 ,공무원,지역단체로 부터 10년이상 24시간 휴대폰 해킹으로 감시 미행을 받고 있습니다 이상용단박접수 2024-07-15 10:11
전체 탈세 탈루 김만술단박접수 2024-07-12 12:34
전체 신발을 구매했는데 사이즈만 지워서 보냈습니다 송홍철처리방법안내(메일) 2024-06-20 07:59
보험 사고보험금지급에관련하여,, 김재현게시완료 2024-06-14 00:01
은행 인천 중구 힐스테이트 하버하우스 사업자 작업 대출 제보 홍길동게시완료 2024-06-12 16:05
정부&공공기관비밀  비밀 인권위의 능동적인 성차별...성차별 조장하는 국가인권위원회 강현승게시완료 2024-06-02 21:15
통신&OTT비밀  비밀 쏠리드&패러렐와이어리스 파트너쉽으로 전력수요81%감소 / 뉴올리언스모리얼컨벤션5G사업자건 김현민게시완료 2024-05-29 13:29
식음료비밀  비밀 아기이유식 필름지, 배달음식 필름지를 더러운 공장에서 무허가 불법 제조해서 전국 배달, 포장 시장에 유통 강주승게시완료 2024-05-24 21:12
서비스 보훈대상자 부당 권고사직을 이용한 다른 보훈대상자 채용에 따른 비리 조진현게시완료 2024-05-24 19:19
유통 크리스챤디올의 갑질 오영란처리방법안내(메일) 2024-05-22 11:36
정부&공공기관 강제성추행과 공무원의 공문서위조개인정보법위반 직무유기관련공무원10명내외 정하린게시완료 2024-05-19 01:17
기타비밀  비밀 sns로 유인하는 사기 범죄 김지우게시완료 2024-05-16 11:45
기타비밀  비밀 부산1등 기업 리노공업 삼촌이 조카의 인생을 무너뜨림 김병찬추가자료요청 2024-05-14 14:14
전체 유튜브에서 구제. 빈티지 제품을 판매하는 업체 정유일처리방법안내(메일) 2024-05-13 11:22
기타 건물주의 횡포 이재식게시완료 2024-05-09 22:01
전체 개구리소년 특보 김해운(프로파일러)게시완료 2024-05-06 14:09
자동차비밀  비밀 테슬라 고객의 차량두번이나 파손.중고부품으로 수리후 새부품이라고 사기행각까지 소송중 이정게시완료 2024-05-06 06:29
정부&공공기관 영장없는 통신사실 확인자료 통신3사와 수사기관이 주고받아. 이정게시완료 2024-05-06 06:14
전체 수원하이테크 현대자동차의 무책임한처사 김승현처리방법안내(메일) 2024-05-05 10:07
icon 제보하기
추미애 "소설을 쓰시네"발언 발칵, 김남국 조수진 설전
상태바
추미애 "소설을 쓰시네"발언 발칵, 김남국 조수진 설전
  • 정종훈 기자
  • 승인 2020.07.27 18:43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[CBC뉴스] 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국회 상임위 회의석상에서 윤한홍 의원을 향해 "소설을 쓰시네”라고 비아냥대는 발언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.

2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한 추 장관은 미래통합당 윤한홍 의원의 '고기영 법무차관 인사가 추 장관 아들 병역 문제와 관련된 것 아니냐'는 의혹으로 몰아가는 질문에 "소설을 쓰시네"라고 맞받았다.

앞서 야당은 추 장관의 아들이 군 복무 중 건강 문제를 이유로 예정된 휴가 복귀 시간에 복귀하지 않았다며 이를 '탈영'이라고 규정하고 공세를 펴 왔다. 

이에 고 차관이 해당 사건을 담당했던 서울동부지검장에서 법무차관으로 영전된 것을 두고 연관성을 제기하며 의혹 몰이에 나섰다.

그러나 각 부처 차관 인사는 대통령 결재 사항인 만큼, 추 장관이 특정 인사를 차관으로 앉혔다는 주장은 설득력이 없다.

하지만 추 장관이 공격적인 언행으로 야당 의원들에게 날선 태도를 보이는 점도 논란이 되고 있다.

김남국 민주당 의원은 조수진 통합당 의원에 대해서 "나이로 이러구 국회에 와있는것 아닙니다'라고 밝혔다.

 

CBC뉴스 정종훈 기자 press@cbci.co.kr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"전투기도 스마트하게"... 무인 시스템 '눈길'
F-15K 슬램이글, 공포의 비행 … '최강은 다르네'
'가장 날카로운 창' 극초음속 미사일, 신세대 무기로 급부상 이유는?
최강 전투기 F-22가 더 강력해질 수 있던 이유
F-22와 F-35를 최강의 반열에 올려준 초강점은?

'네티즌 어워즈'는 매월1일부터 말일까지 진행됩니다.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.(투표는 60초이내 집계 반영)

1
Jeong Seo Joo 정서주
24,103 득표
8,165 참여
31%
2
Ga In Song 송가인
22,564 득표
9,897 참여
29%
3
Bin Ye Seo 빈예서
14,378 득표
4,455 참여
18.5%
4
Yang Ji Eun 양지은
6,280 득표
2,881 참여
8.1%
5
KIM DA HYUN 김다현
2,415 득표
898 참여
3.1%
6
MaiJin 마이진
2,067 득표
840 참여
2.7%
7
Hong Ji Yun 홍지윤
1,457 득표
600 참여
1.9%
8
IU 아이유
1,016 득표
633 참여
1.3%
9
Hong Ja 홍자
965 득표
343 참여
1.2%
10
JEON YU JIN 전유진
644 득표
291 참여
0.8%
11
Ailee 에일리
548 득표
138 참여
0.7%
12
Gaeun Eun 은가은
421 득표
169 참여
0.5%
13
IVE ∣ An Yu Jin 안유진
402 득표
105 참여
0.5%
14
Geum Jan Di 금잔디
232 득표
69 참여
0.3%
15
Jung Mi Ae 정미애
222 득표
85 참여
0.3%
16
BLACKPINK ∣ JENNIE 제니
38 득표
25 참여
0%
17
JEONG EUN JI 정은지
36 득표
20 참여
0%
18
BIBI 비비
21 득표
13 참여
0%
19
An Seol A 안설아
11 득표
10 참여
0%
20
LYn
10 득표
7 참여
0%